마침내 개학! 방학 숙제 챙기기

오늘 용용이는.. 2015.01.25 23:05

 

드디어 초등학생인 아들의 개학이 내일로 다가왔습니다.

아들래미는 엄청 짧은 방학에 너무나 아쉬워하며 미운 학교라며 시무룩 모드인데, 저는 약간의 해방감이 드는건 왜인지.. ㅎㅎ

ㅎㅎㅎ

 

사실 저는 초등학생들의 방학이 끝날때 마다 만세를 부른다던 엄마들의 마음이 잘 이해 못했던  직장맘이였는데, 처음으로 (그리고 마지막이겠지만...ㅜ) 그 엄마들의 마음을 이해하게 되더란 말이죠. ^^;;

그렇지만 저도 아들래미처럼 떠나보내는 방학에 대한 아쉬움은 어느정도 있긴하네요. 더 놀았어야 했나..하는..ㅎㅎ

 

 

 

암툰 그런 아쉬움은 잠시 접어두고 이번주는 특히 방학숙제 마무리하는데 시간을 좀 썼습니다. 제 어린시절의 방학 마지막은 일기 몰아쓰기로 무척 힘들었던 기억이 있었는데요, 용돌이는 다행히 일주일에 2~3번 정도 써야하는 일기 숙제는 제때 해서 문제는 없었어요. 그대신 ebs 겨울방학생활 동영상 보기는 진짜 하나도 안들어서 부끄럽게도 이번주에 16강짜리 방송을 몰아봤어요.. 하핫..

 

그 외에는 독후감상문 한 편 쓰기를 비롯해서 선택과제로 만들기, 겨울스포츠 체험기 쓰기, 세계여행 계획서 쓰기, 구구단 쓰기 등 아이가 직접 선택한 과제들을 완수했어요. 선택 기준은 '지 눈에 쉬워 보이는' 걸로.. ^^;;

 


▲ 모든 과제는 아이들의 작품이어야 한다는...

 

사실 1학년 첫 여름방학 때는 방학과제에 도움을 많이 줬어요. 체험학습 다녀올 때마다 멋진 용지 출력해서 작성하게 해서 파일에 이쁘게 넣어 방학숙제로 제출했었거든요. 하하. 인터넷 보니 다들 그렇게 하길래 그런건가보다 했는데 꼭 그렇지만도 않더라구요. 엄마의 숙제가 아니라 아이 숙제였는데 제가 그땐 오바했던 거 같기도 하구.ㅎㅎ

여하튼 이번 방학, 아이가 어설프게나마 스스로 숙제를 했습니다.

그렇다고 숙제 얼른해~ 지금 해야지~ 왜 안해~ 언제 할꺼야~ 하는 제 잔소리까지 사라진 건 아니지만요. 하핫~~ 

 

아, 방학 과제물을 챙기며 오랜만에 연필 깍고 가방을 챙기다보니 진짜 개학이 실감나기 시작하네요. 내일 아침부턴 아이 깨우고, 밥 먹이고 등교 준비시키느라 시끌벅적할 날들이 다시 시작되겠죠? 휴우 ^^;;;

 

 

 

# 겨울스포츠 스키 캠프 체험 이야기 

 

 

# 가고싶은 나라 여행 계획서 - 미국

 

 

# 만들기

 

# 구구단 세번 쓰기. ^^


 


 


 


 


 


 

'오늘 용용이는..'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의 고향이 대프리카?!  (0) 2015.08.09
아빠에게 낚시 배우기  (2) 2015.05.25
마침내 개학! 방학 숙제 챙기기  (6) 2015.01.25
따뜻한 생강차 마시기  (12) 2015.01.20
치사한 아들  (13) 2015.01.14
놀이터에서 시간 보내기  (4) 2015.01.13
  • ㅎㅎㅎ 그래도 요즘은 방학숙제 안했다고 줘 패고 그러진 않겠죠..
    탐구생활도 없는 것 같던데

    • Favicon of https://jeena0411.tistory.com BlogIcon 헬로우용용 2015.01.26 08:55 신고 수정/삭제

      ㅍㅎㅎㅎ 콜록님 방학숙제에 아픈 기억이 있으신? ^^
      맞아요. 탐구생활은 따로 없어용. 그냥 이비에스 방송 보는거 있구..ㅋㅋ
      일기도 매일 안써도 되고.. 차암 좋죠?ㅎㅎ

  • Favicon of https://zomzom.tistory.com BlogIcon 좀좀이 2015.01.26 04:3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초등학교는 벌써 개학인가요? 개학 정말 빠르네요. 요즘은 자체휴일이라고 방학을 잘라다 미리 써서 방학이 더욱 유독 짧아진 것 같아요 ㅎㅎ;

    • Favicon of https://jeena0411.tistory.com BlogIcon 헬로우용용 2015.01.26 08:56 신고 수정/삭제

      아.. 그래서 방학이 짧아진거군요? ^^;;
      애는 오늘 나가면서 벌써 봄방학을 기다리더라구요. ㅎㅎ

  • Favicon of https://bonlivre.tistory.com BlogIcon 봉리브르 2015.01.26 10:50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벌써 개학을 하는군요..
    아니, 벌써라고 말씀드리면 안 되겠네요. ㅎㅎ
    방학 동안 수고 많으셨습니다.
    아드님이 한층 더 성장하는 즐거운 시간이 됐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 Favicon of https://jeena0411.tistory.com BlogIcon 헬로우용용 2015.01.28 10:03 신고 수정/삭제

      ㅎㅎㅎㅎ 드디어죠?!!
      간만에 오전엔 휴식하며 시간을 보내고 있답니닷.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