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편의 꽃게 튀김

오늘 용용이는.. 2014.09.13 21:26

남편의 꽃게 튀김,  2014.9.8.

 

좀처럼 요리에 큰 관심을 두지 않았던 남편, 혹여나 요리가 남편 차지가 될까 걱정이 된게 아닐까하는 의혹이 들긴 하지만ㅎ ㅎ

아무튼 그런 남편이 꽃게 튀김이 먹고싶었나봐요.  꼭 해먹고 싶어 하는 남편때문에 마트갔던 날 생물 꽃게 딱 6마리를 사왔답니다.

더 많이 원하는 사람이 원래 움직이는 법, 남편이 드뎌 움직입니다.

오전 내 인터넷에서 레시피를 검색 해가며 만들어낸 요리, 꽃게 튀김 여기 있어요~ ^^

사진은 용돌이가 찍었어욧 ^^

 



 

깨끗이 씻은 꽃게에 전분가루를 묻혀 2번 정도 튀기기

단, 집게 부분은 한번 더 튀겨주기.

요리법은 참 간단하죠? ㅎ


 

남편이 요리하는 동안 작은 집 곳곳에 고소한 튀김 냄새가 한가득~~

그 고소함이 눈으로도 느껴지나요? ^^

 

껍질까지 씹어먹어야 제맛이라며 오드득, 우드득 씹어먹은 꽃게 튀김입니닷

 

한번쯤 해먹을 만한 음식인것 같아욧. 별미로 말이죠~~ ^^ 

 


'오늘 용용이는..' 카테고리의 다른 글

꼬맹이들의 진지한 프리킥  (4) 2014.09.20
질문있어요!  (2) 2014.09.15
남편의 꽃게 튀김  (2) 2014.09.13
최신혁 마술쇼 보다  (6) 2014.09.08
완벽한 스페어 처리 :) 볼링치다  (0) 2014.09.06
키즈스포츠 클럽에서 신나게 놀기  (0) 2014.09.05
  • Favicon of http://blog.daum.net/green-thumb-garden BlogIcon 초록손이 2014.09.15 11:09 ADDR 수정/삭제 답글

    꽃게를 튀김으로도 하는군요..흠, 전분가루로, 튀김가루가 아니네요...먹고 싶어요^^

    • Favicon of https://jeena0411.tistory.com BlogIcon 헬로우용용 2014.09.15 21:04 신고 수정/삭제

      저도 전분가루? 하고 되물었는데. ㅎ
      전분가루 가볍게 묻혀 튀기는데 꽤 맛있었어요. 술안주로 좋겠던걸요?ㅎㅎ